JEONBUK HYUNDAI MOTORS FOOTBALL CLUB

경기사진

아파도 최선을 다해 뛴다!
관리자 6569/2013-04-27
27일 오후 2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클래식 9라운드 포항스틸러스와의 경기에서 눈에 멍이 든 상태로 경기에 출전한 박원재가 이명주와 볼 경합을 벌이고 있다.

이전글|헤딩슛 시도하는 정인환
다음글|매의 눈으로 지켜보는 파비오 감독

댓글리스트

박남용2013-04-27

박원재 선수 고맙습니다.

이지수2013-04-30

눈탱이밤탱이 된 원재선수 ㅠㅠㅠㅠ 고생 많습니다.. 화이팅!

오길진2013-05-05

우리전북에 일꾼 박원재선수 화이팅!!! 부상조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