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BUK HYUNDAI MOTORS FOOTBALL CLUB

구단소식

'주장 홍정호 돌아온' 전북, 포항 넘고 4연승 도전
운영자 661/2022-10-01


전북 현대는 1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 1 2022 파이널 라운드 첫 경기서 포항 스틸러스와 맞대결을 펼친다. 전북은 17승 10무 6패 승점 61점으로 2위에 올라있고 포항은 15승 10무 8패 승점 55점으로 3위다.

전북은 정규리그 막판 3연승을 거두며 분위기를 끌어 올렸다. 범위를 넓히면 6경기서 무패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조직적인 축구를 펼치는 포항을 상대로 전북은 가장 큰 무기를 다시 얻었다. 주장이자 중앙 수비수 홍정호의 복귀다. 그는 지난 7월 FC 서울과 경기를 펼친 뒤 아킬레스 부상으로 두 달여간 경기에 나서지못했다. 전북은 홍정호를 아꼈다. 큰 부상이 아니라고 생각했지만 예상외로 복귀에 어려움을 겪는 동안에도 김상식 감독과 코칭 스태프는 철저하게 홍정호가 완벽한 몸 상태를 만들 수 있도록 배려했다.

정규리그 뿐만 아니라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를 펼치는 순간에도 홍정호는 철저하게 몸을 만들었고 드디어 복귀하게 됐다. 포항전에 나서게 될 홍정호는 "오직 승리만을 생각할 것"이라며, “팬들에게 전북의 시간이 돌아왔음을 보여드리겠다”라고 경기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공격진도 살아난 상황에서 전북은 송민규 등 부상자가 복귀했다. 따라서 그동안 좋은 모습을 보인 바로우, 김보경, 한교원 등과 함께 포항을 상대로 골을 넣겠다는 의지가 강하다.

주장의 복귀로 인해 전북 선수단의 정신력이 더욱 강화됐다. ACL 때도 경기에 나서지 않았지만 홍정호는 선수단과 함께 하며 치열한 경기를 펼칠 수 있도록 도왔다. 팀의 핵심이었던 홍정호의 조언과 함께 선수단은 더욱 치열한 경기를 펼쳤다.

전북은 포항전 승리를 통해 역전 우승의 발판을 마련하겠다는 의지가 강하다. 포항전을 시작으로 파이널 라운드서 펼치는 5경기를 모두 승리한다면 지난해의 결과와 같아진다. 당시 전북은 22승 10무 6패를 기록했다. 따라서 까다로운 상대인 포항을 넘는다면 기세를 더욱 끌어올릴 기회를 만들 수 있다.
이전글|'복귀' 주장 홍정호, "팬들께 전북의 시간이 돌아왔음을 보여드리겠다"
다음글|'한교원 멀티골-바로우 1골1도움' 전북, 포항 3-1 꺾고 4연승 질주

댓글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