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BUK HYUNDAI MOTORS FOOTBALL CLUB

구단소식

'한교원 만회골' 전북, 강원에 1-2 패
운영자 295/2022-08-03

전북 현대는 3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1 2022 26라운드 강원FC와 원경경기서 1-2로 패했다.

전북은 4-3-3 전술로 강원과 맞섰다. 바로우-이준호-송민규가 전방에 자리했고 맹성웅-류재문-김진규가 역삼각형 형태로 중원에 배치됐다. 포백 수비진은 박진성-윤영선-박진섭-김문환으로 구성됐고 골키퍼는 송범근.


전북은 강원과 경기 초반 팽팽한 접전을 이어갔다. 중원에서 점유율을 높이기 위해 치열한 경기를 펼쳤다. 전북은 전반 10분 바로우가 올린 크로스를 이준호가 헤더 슈팅으로 연결했다.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지만 날카로운 모습을 보였다.

전북은 전반 26분 이준호를 빼고 구스타보를 투입, 공격을 강화했다. 전북은 경기 주도권을 잡고 전반을 펼쳤다. 치열하게 경기에 임했지만 골이 터지지 않았다.

전북은 후반 9분 선제골을 내줬다. 역습 상황에서 강원이 김대원이 돌파한 뒤 문전으로 연결한 낮은 크로스를 양현준이 득점으로 마무리, 강원이 1-0으로 앞섰다. 주심은 VAR 판독을 실시했지만 결과는 번복되지 않았다.

전북은 후반 19분 송민규, 바로우, 맹성웅을 빼고 문선민, 한교원, 김보경을 투입했다. 전북은 구스타보를 중심으로 포스트 플레이를 펼치기 위해 분주히 움직였다. 전북은 후반 36분 박진성 대신 최철순을 투입했다. 강원은 후반 40분 황문기와 이웅희를 투입했다. 강원은 후반 43분 황문기가 추가골을 기록했다.

하지만 전북은 포기하지 않고 치열하게 경기에 임했다. 후반 추가시간 한교원이 한 골 만회한 전북은 1-2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이전글|'현대家' 더비, 전주성에 박지성 어드바이저 뜬다
다음글|김상식 감독, "울산전 더욱 철저히 준비하겠다"

댓글리스트